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황금 돼지 해가 왔다고 떠들썩 씨끌벅적 했던게...
엇그제 같은데... 벌써 3월 하고도 4일이 지났구만... -_-a

봄을 맞이 할려는듯...
비까지 내리니까 그런가 갑자기 가라앉는 느낌은 뭘까?
봄이라도 심하게 탈려는 범상치 않는 시초인지...
꿀꿀하기만 하는군.
쩝....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요즘 지워 버릴려고 애썼던 모습들이
다시 나타나 또 건드린다,
잘 견뎌 왔는데... ㅠ.ㅠ OTL

'실없는 농담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기의 끝...  (0) 2007.03.18
머리와 수염의 공통점  (0) 2007.03.12
병신이라 말하지 말라  (0) 2007.03.10
벌써 3월인가? -_-a  (0) 2007.03.04
생각들...  (0) 2007.02.12
전쟁...  (0) 2007.02.06
독감...  (0) 2007.01.26
완전 소심한 노친네들.. -_-;;  (0) 2007.01.22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