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람이라는 동물은 죽을때가 되면 모든것을 내려놓는다는 얘기가 있다.
죽기전에 유서를 쓴다거나 편지를 쓴다거나 곧 죽을것 처럼...
이게 자기에게 닥칠 일들을 미리 예상하는거라고...

그게 사실일지 아닐지는 경험해보지 못해서 모를 일이지만.
만약 그렇다면 미리 유서를 한장 써두는 일도 그리 나쁜 일도 아닐것 같다.
내 생에 고마웠던 감사했던 이들에 대한...

사람이 언제 어디서 어떻게 죽을지 모르지만...
내 죽음과의 약속이 그리 멀지 않다는걸 느낄때
편지 한장 남겨보는것도 나쁘지 않는 일이라 생각이 든다.

'실없는 농담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어 대화의 늪  (0) 2017.04.14
간단 콩국수 레시피...  (0) 2015.07.11
죽음과의 약속  (0) 2014.11.21
심장  (0) 2010.12.26
그래도....  (0) 2010.12.21
술...  (0) 2010.10.10
여행... 그리고 그립다는것....  (0) 2010.09.28
사고 쳤어요. ㅋㅋㅋㅋ  (0) 2010.07.26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