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휴우~~~

실없는 농담들 2006.11.11 17:17


요즘 몸 상태가 내가 내가 아닌것 같다.
요즘 들어서 더 아려오는 허벅지, 파스를 덕지 덕지 붙혀야 좀 났다싶고....
타다 놓은 약도 다 떨어져가고 약의 기운으로 버티기 보다
그냥 참고 견뎌 보고 있거든... ㅠ.ㅠ

이 놈에 허벅지,
밤만 되면 왜 그리 아프게 되는지 모르겠어.
참고 지다가도 새벽쯤엔 거이 숨도 못 쉴 만큼 통증이 더 오더라고... ㅠ.ㅠ
이런식으로 가다가 내 자유스런 발 하나 마져 못쓰게 되는건 아닐까? -_-a
쩝... -.-;;


'실없는 농담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또 체했나봐.. ㅠ.ㅜ  (0) 2006.12.04
귀차니즘.... -_-a  (0) 2006.11.30
진짜 팔기 아까운 MP3Player ㅠ.ㅜ  (1) 2006.11.24
휴우~~~  (0) 2006.11.11
모니터가 돌아왔군.. ^^;;  (0) 2006.11.09
모니터가 고장나는 바람에... ㅠ.ㅠ  (0) 2006.11.06
어쩌면 나도...  (1) 2006.10.23
진짜 안됐다...  (0) 2006.10.20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