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케이블 TV 사상 최고의 시청률을 올렸던 별순검..
시즌1에서의 여운을 남겼던 마지막의 이야기가 이어질것으로 생각 되었었는데
전혀 다른 스토리와 바뀌어진 출연진 등으로 시즌2가 시작 되었다.
한 10개월만의 기다림이였나?
예정대로라면 올 7월께 방송되었어야 할 시즌2가 3개월 가량 늦장을 부리게 되었다.
먼저 새로운 모습의 출연진들이 눈에 들어온다.
이종혁,이청아,박광현,박원상,장영남
새로운 출연진들은 그런대로 연기력은 인정받은 연기자들이니 그렇다 치고...


좀 실망스러운 부분이라면 스토리 전개부분이 아닐까 싶다.
뭐 시즌2의 2회 밖에 방영되지 않은터라 그런 느낌도 들겠지만 시즌1에서의 탄탄한 스토리 전개에 못미치지 않나 싶다. 특히 제목대로 과학수사라면 증거들을 수집하여 꼼꼼히 분석하여서 범인들의 사건을 밝히는 것이 시즌1의 기대치였다면 시즌2는 좀 그런게 떨어진다고나 할까?
시즌2는 어디까지나 육감 또는 범인과의 몸으로 부딧히는 일이 많아졌다고나 할까?
뭐 2회 정도 밖에 방송되지 않아서 앞으로의 기대치를 어디까지 높혀줄지가 주목되지만 시즌1에서의 그 강렬했던 스토리 전개에 도취되어서 그런지 시즌2에서는 좀 허술한 느낌이 드는건 사실이다.

우리나라 시즌제 드라마는 아직은 초보 수준인 우리나라 드라마 환경에서 이 만큼 발전을 가져왔다는것 자체만으로도 대견한 일이지만 미국 드라마의 CSI와 같이 우리나라에서도 장수 할수있는 시즌제 드라마의 성공적인 결과는 이 별순검에 의해서 재발견 되지 않나 싶다.

좀 더 나은 스토리 전개를 위해서도 극본을 쓰는 작가들의 좀 더 노력이 필요할것만 같다.
앞으로 별순검 시즌3,4,5 계속 이어 나아가 주길 기대 해본다. 별순검의 왕팬으로 말이다.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