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악몽

실없는 농담들 2006.09.02 17:03


꿈을 자주 꾼다는건 좋은 일인지 나쁜 일인지 잘 모르겠다.
그것도 악몽을 꾼다거나 가위에 짓눌리는건 정말 좋지 못한 일임엔 틀림없다.
죽은 친구의 모습이나 돌아가신지 오래이신 할머니 모습이 자꾸 어른 거린다.
요즘 생각이 많고 걱정들이 많아서 그려는거니 생각해도....

정말 요즘에 난 아무리 봐도 침울한건 사실이다.
밤을 먹어도 밥을 먹는게 아니라 하루를 버티기 위해 먹는것 처럼...
한숨만 내내 쉼 없이 나온다.

어떻게 해서든 이 블랙홀을 벗어나야 되는데...
뜻대로 되지 않는다... -_-;;

'실없는 농담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메라 콤플렉스(!?)  (0) 2006.09.06
기다림...  (0) 2006.09.05
긍정적으로 살려는 노력...  (0) 2006.09.04
악몽  (0) 2006.09.02
아버지와 나...  (0) 2006.08.28
하루를 산다는게...  (0) 2006.08.25
소주 한병...  (0) 2006.08.22
누구 없나요?  (2) 2006.08.18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