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살이란게 용기가 없는 자는 하지도 말라고 했던가?
솔찍히 난...
하루에도 한두어번 자살을 꿈꾸고는 한다

과연 내가...
이렇게 살아도 되는건지...
힘겹게 목숨 간수 하며 살아야 하는걸까?
하루에도 몇번씩 이런 생각과 고민들....

아무것도 할수도 하지도 못하는 난...
뭘 위해 살지??
가족? 친구? 사랑하는 사람?
난 대체 뭘 위해 살고 있지?

'실없는 농담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주 한잔....  (0) 2003.11.14
좋은 녀석...  (0) 2003.11.04
내 부모님들...  (0) 2003.10.17
자살 연습  (0) 2003.10.07
친구...  (0) 2003.09.23
자신을 바라보게 되는 일  (0) 2003.09.20
시간 관념...  (0) 2003.09.16
병신새끼 누가 되고 싶어 된줄 아나??  (0) 2003.08.30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