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스트레스...

실없는 농담들 2005. 10. 31. 10:25




장애인 관련 모임에 갔다오고나면 왠지 모를 스트레스를 받을때가 많다.
나와 같은 신체적 병을 가진 사람 혹은 다른 신체적 병을 지니고 있는 사람들.
밝게 열심히들 사는 것 같으면서도 몇십년이지나고 나중에 과연
어떤 모습으로 살고 있을까?

외롭게 혼자 일까?
아님 여전히 부모들 형제들 도움 받으며 살게 될까?
나두 몇 십년이 지나면 그렇게 살게 되지 않을까?

남의 손을 빌어 샤워를 하고 밥을 먹으며 소대변을 봐야만 하는 그런..,

이런 생각이 모임에 가게 되면 나도 모르게 떠오르는 의문점들이다.

요번에 정말 오랜만에 간거지만
난 요즘에 장애인관련 모임엔 항상 빠지려고 하는 이유가 되어버렸다.
이런 약해빠진 마음이 더 나를 죄어 올때가 제일 두렵고 외롭다.
가족이든 친구든 누군가와 같이 있어도 늘 혼자인 것처럼 말이다.

'실없는 농담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빼빼로데이...  (0) 2005.11.11
TV를 보면...  (0) 2005.11.10
하나의 마음으로 기도 합니다,  (0) 2005.11.09
스트레스...  (1) 2005.10.31
희망..  (1) 2005.10.21
나이트에 대한 안좋은 기억~  (0) 2005.10.14
삼겹살을 좋아라 하는 이유... ^^;;  (1) 2005.10.10
대한민국이라는 나라가 싫어질때...  (0) 2005.10.10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크로커스 2005.11.03 2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첨와봤는데...이렇게 글 남기는건 신기하다...난 솔직히 잘 모르겟지만..어떤 말로
    힘이 되줄수있을지더 아직은 모르겟다..
    머리속 생각은 많은데..그런거 있잖아^^
    담에 정리해서 올게.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