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활동보조'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7.06.26 우리 나라 복지와 제벌들, 정치인들
  2. 2017.04.09 나의 하루.
  3. 2017.02.08 국가관과 정치관....


우리나라의 복지는 참 꺼꾸로 가고 있는게 아닌가 하는 의구심이 드는건 나만 그렇게 생각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까지 든다.
복지라는 정책의 발단이 옛날 미국인가 유럽에서 처음 시행되었다고 하는데,
그것도 기득권세력(돈많고 권력있는)이  자기 재산들 뺏길까봐
옛다 이거나 먹고 떨어져라 하는 식으로 만들어 진게 복지정책이랜다.
이것도 보수세력이 만든 추잡한 정책이란다.
젠장 드럽다~

근데 지금 미국은 돈많은 워랜버핏,빌게이츠,마크주커버그 등등, 1년에 수십조원씩 사회에 나라에 기부하고 다닌다.

근데 우리 나라 제벌총수들,
자기 밑에 자식세끼들의 밥줄 끊길세라 부동산이네, 건물이네, 사놓고 지그네 지식들만 잘살면 그만이네 하면서 살고 있다.

이러한 제벌가들의 못돼 처먹은 생각이 갑질이 생겨나고 그 자식들, 후손들이 자기 잘났다는 오만방자한 인식이 각인되어서 대한민국이란 나라가 썩어가고 있는거라고 나는 그렇게 생각하고 있다.

미단, 뇌물 처 드신 국회의원도 잘못이겠지만. 잘 좀 봐달라고
손바닥 지문 없어지도록 비벼댄 제벌가들의 개혁부터가 시행되어야 조금은 변화가 가능하지 않을까 생각된다.

그러기 전에는 문통이 아무리 애써봐야 임기지나고 새 대통령이 다시 한다고 해도 재자리 걸음마일 것이다.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매일 같은 패턴속에서 늘 그렇게 살아가고 있는것 같다.

아침 8시에 께면 라디오나 티비를 틀어놓고 환기를 시키기 위해 베란다 창을 연다.

오전 10시쯤 되면 활동보조이모님이 오고
소변을 보고 물을 마시고 아침을 먹는다.(마약 같은 물과 함께...ㅋㅋ)
아침을 먹은 후 커피를 마시고
대변을 본후에 양치와 가글을 한후엔
활보 이모님은 오전 일을 마치고
저녁에 올때까지는 나의 자유시간.

자유시간이라고 해봤자.
컴을 한다던지 낮잠을 잠시 잔다던지
음악을 듣던지 글을 쓰던지 하는것 뿐이다.

저녁에는 활보 이모님 오시면 샤워를 하고
간단히(?) 맥주라던가 약술이라던가 아니면 매실차라도 한잔마시는게 전부,
저녁 9시에 활보이모님 퇴근하면
불을 끄고서 티비보다가 새벽 1시~2시 되서야 잠이 들어버린다.

이렇게 내 생활은 아주 규칙적이고도
지루한 삶의 연속이다.

'가끔 쓰는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참선(?)  (0) 2017.04.26
외롭다는 것에 대하여  (0) 2017.04.25
내 어린 시절과 나의 왼발...  (0) 2017.04.11
나의 하루.  (0) 2017.04.09
장애인 자식으로 사는건....  (0) 2017.03.30
나의 유소년기(?)  (0) 2017.03.21
어느덧 44살이 되어....  (0) 2017.02.03
명절 설날이 지나가고....  (0) 2017.02.01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가관과 점치관의 차이.
우리 활보중에 한분은 거이 골수보수파다.

그분이 탄핵기각되면
박그네 그 분께선 어쩔수없이 죄없이 풀려놔야된댄다. 그게 법치국가의 법이란다. ㅋㅋ

난 탄핵 만장일치로 통과될꺼라고 반박하지만.

우리의 활보님,
헌제 재판관 한명이 아프거나 보수세력에서 일부러 한명 사고를 내서
재판관이 7명일때 보수파 재판관 2명이 기각하면 박그네는 그대로 대통령직무 하게될꺼라고,

난 그렇게 되면 반정부 폭동이 일어날수도 있다고 하니까

우리 활보,  나보고 공산주의자란다. ㅋㅋ
어이가 없다.

법을 잘지켜야할 대통령이 법도 안지키는게 무슨 법치국가냐?

폭동 한다고 다 공산주의던가?
그옛날 루마니아 차우체스쿠 대통령이
독제자 시절에 국민들 죽이고 억압하니 폭동일으겨서 자유를 얻었다. 그거야 말고
권력위에 국민이 있다는 자유아닌가?

언제 부턴가 대한민국이란 나라는
40여년전으로 되돌아가 버렸다.

1970년대로.  박정희의 향수를 그리워하는 지금의 60~80 들의 소망대로...

이제 죽어나가는건 지금의 젊은 세대들이겠지, 청년실업과 날이 갈수록 고령화 되어가는 사회에서
마냥 옛날것만 추억 하면서 살수있을까?

누가 대통령이 되든 향후 5~10년동안은
우리는 항상 재자리 걸음일수밖에 없다.

'내 생각과 관점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소수자들 그리고 동성애...  (0) 2017.04.26
애니메이션과 나의 개인적인 생각.  (0) 2017.03.31
만장일치 탄핵!!!  (0) 2017.03.10
국가관과 정치관....  (0) 2017.02.08
우리는 언제쯤이면....  (0) 2017.01.15
그 날들....  (0) 2016.11.30
가족끼리 왜이래... 드라마를 보면서....  (0) 2015.01.25
렌틸콩과 귀리....  (1) 2014.11.01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